SHARE


TOP

ISSUE&PEOPLE

미술로 좋은 날, 《2019 미술주간》

글 편집팀

《2019 미술주간》 포스터. 이미지 제공: (재)예술경영지원센터

문화체육관광부(장관 박양우)가 주최하고 (재)예술경영지원센터(대표 김도일, 이하 예경)가 주관하는 《2019 미술주간》이 9월 25일부터 10월 9일까지 15일간 개최되어 전국의 많은 관람객들의 발길을 모을 예정이다. ‘미술로 좋은 날’이라는 표어 아래 진행되는 《2019 미술주간》은 9개 지자체의 협력 아래 역대 최다인 258개의 미술관 및 전시기관들이 참여하는 한편, 문화소외계층을 아우르는 프로그램을 편성하여 더 많은 사람들이 미술을 즐길 수 있도록 프로그램을 구성했다. 전시 관람의 즐거움을 배가시키기 위한 “미술관 가자”에서는 전시관 무료입장과 할인 혜택을 통해 미술관의 문턱을 낮추고, 올 가을 개최되는 3대 비엔날레(《광주디자인비엔날레》, 《경기세계도자비엔날레》, 《청주공예비엔날레》)와 《한국국제아트페어》를 관람하고 열차 할인도 받을 수 있는 ‘미술주간 통합이용권’과 철도이용권 ‘미로랑’을 운영하여 비엔날레 방문 편의를 제공할 예정이다. 더불어 미술관에서 식사, 산책, 공연 등 색다른 행사를 경험할 수 있는 ‘미술관의 밤’, 해설가와 함께 미술을 관람하는 ‘미술여행’, 《2019 미술주간》에 맞춰 연계 기획된 교육·체험 프로그램도 마련되어 있어 다양한 방식으로 미술을 즐길 수 있다. “미술품 사자”는 아트페어와 미술장터를 통해 미술시장을 경험하고 작품 구입의 기회를 제공하기 위해 구성된 프로그램이다. 특히, 작가들의 미술시장 진입과 판로를 넓히기 위해 예경에서 5년째 개최하고 있는 ‘작가미술장터’가 《2019 미술주간》 동안 서울, 전주, 광주, 충주, 수원에서 진행되어 작품 구매에 좀 더 가까이 다가갈 수 있을 것이다. 《2019 미술주간》에 대한 더 자세한 내용은 미술주간 홈페이지(artweek.kr)에서 확인할 수 있다.

THIS DIRECTORY

THIS ISSUE